한스웹에 오셨습니다

    View Article     
    Name
      노수연 2014-10-03 10:44:23, Hit : 1102
    Homepage   http://hansweb.net
    File #1    b2bb0e1e0.jpg (64.8 KB)   Download : 4
    Subject   폭풍우뒤에는



    1987년 10월 15일, 폭풍우가 영국 남서쪽을 관통했다. 최대 시속 195킬로미터에 이르는 이 폭풍우로 무려 1억 5천만여 그루의 나무가 뿌리째 뽑혔다. 영국에서도 오래된 정원이 많기로 유명한 지역을 폭풍우가 훑고 간 뒤 가장 분주해진 사람은 정원사들이었다. 그들은 정원을 다시 복원하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했다.

    그리고 2007년 10월, 정원 관련 잡지들은 20년 전 처참한 현장과 오늘날 모습을 비교하며 자연재해가 우리에게 무엇을 남겼는지 앞 다퉈 다뤘다.

    재미있는 것은 이 폭풍우가 과연 재앙일 뿐인가에 대한 과학적 분석이었다. 식물학자들과 정원사들은 부러진 나무를 치우며 뿌리의 깊이가 어느 정도여야 강풍에 견딜 수 있는지를 배웠고, 야생에서 자란 나무가 온실에서 자란 뒤 옮겨진 나무보다 훨씬 강하다는 사실을 알았다. 한편 다른 나무가 다 쓰러져도 끄떡없는 목련나무를 조사해 생존 비밀을 풀었고, 해안가 방풍림의 유연성이 얼마나 대단한지도 증명했다.

    더불어 폭풍우로 인해 토양의 성분이 비옥해지면서 정원과 농경지에 막대한 영향을 미쳤다. 이에 대한 손익을 자연, 생태, 경제적으로 종합해 따져 보니 놀랍게도 손실보다 이익이 더 많았다.

    대자연은 우리에게 끊임없이 베풀지만 때로는 엄청난 시련으로 우리를 겁주고 절망에 빠지게 한다. 우리 삶에도 이런 절망은 종종 일어난다. 하지만 시간이 흘러 뒤돌아보면 신기하게도 그때의 시련이 참 좋은 약이 되었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

    mhs야

    너에게 바람이 불거든,

    그 바람이 세거든.......




    No
    Subject
    Name
    Date
    Hit
    1485    ..... 노수연 2014/10/28  2357
    1484    루부탱 정품 구별법과 스님 노수연 2014/10/14  2599
    1483    소격동과 시간과 낙엽 노수연 2014/10/10  1377
    1482    금강석 노수연 2014/10/08  1099
    1481    역시 천재 - 소격동 뮤직비디오 노수연 2014/10/06  1180
       폭풍우뒤에는 노수연 2014/10/03  1102
    1479    농구단 파티 노수연 2014/09/28  1091
    1478    이태원 축제 노수연 2014/09/28  1226
    1477    방송사고 하나 보실래요? 노수연 2014/09/26  987
    1476    용감한 여자 노수연 2014/09/25  1117
    1475    탁자와 의자 천갈이 노수연 2014/09/18  1304
    1474    노숙자를 놀라게한 세명의 대학생 노수연 2014/09/14  1248
    1473    부티크 호텔처럼 고친 20년 빌라 노수연 2014/09/12  1293
    1472    정원을 향하여 노수연 2014/09/08  1192
    1471    65년식 임팔라 노수연 2014/08/26  1322
    1470    서울 거리 속, 전망 좋은 테라스 카페 노수연 2014/08/22  1310
    1469    장범준 - 어려운 여자 노수연 2014/08/19  1089
    1468    그래도 법은 지킨다. 노수연 2014/08/12  1035
    1467    아이들에게 노수연 2014/08/11  1068
    1466    씨앗받기 요청-지구 청정화 (거창) 노수연 2014/08/08  1313
    1 [2][3][4][5][6][7][8][9][10]..[75]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lifesay